본문 바로가기
여행-갔던 곳

안양KGC인삼공사 2020-2021 KBL 챔피언결정전 우승

by 연풍연가99 2021. 5. 10.
728x90
반응형

지난 5월 3일 월요일에 시작된 KBL 챔피언결정전은  시리즈 전적 4-0으로  안양KGC인삼공사의 완승으로 끝이 났다. 

1997년 부터 시작된, KBL 챔피언결정전 역사상 시리즈 전적 4-0으로 끝난 것은 이번이 세번째이다. 

이는 그만큼 안양KGC가 상대인 전주KCC를 압도했다는 것이다. 

위에서 볼 수 있듯 시리즈는 2차전을 제외하고는 모두 일방적인 원사이드게임이나 다름없었다. 

1, 3, 4차전은 경기중 20점 이상 점수차가 벌어졌을 정도로 안양KGC의 공격력은 무시무시했다. 

이는 전주KCC가  정규시즌 1위팀이었고,  리그 최저실점팀 (77.4점) 이었다는 것을 생각해보면  

정규시즌 3위팀이었던 안양KGC가 포스트시즌 기간에 완전히 다른 팀으로 변신하였다는 것이다. 

사실 챔피언결정전이 시작되기 전 위와 같이 포즈를 잡고 있을 때에는 이렇게 4-0 스윕으로 시리즈가 끝나리라고 본 사람은 거의 없었다. 아무리 안양KGC의 기세가 무섭다고 하여도 정규시즌 1위팀이 이렇게 허무하게 나가떨어지리라고는 아무도 생각하지 않았던 것이다. 

심지어 이 글을 쓰고 있는 안양KGC 팬인 내 입장에서도 너무 허무할 정도로 시리즈가 쉽게 끝났다. 

 

5월3일 1차전이 끝나고 나서 너무 기분이 좋아서 아래 링크와 같이 글을 올린 적이 있는데, 

 

 

2020-2021 프로농구 챔피언 결정전 1차전 + 안양KGC VS 전주KCC

제가 응원하는 팀인 안양KGC 농구단이 4년만에 챔피언 결정전 진출하였습니다.  정규시즌을 3위로 마치고, 6강에서 부산KT, 4강에서 울산현대모비스를 각각 3:0으로 스윕하여, 6연승의 파죽지세를

ilovebooh.tistory.com

그래도 설마 4-0이 되어서 이렇게 빨리 시리즈가 끝나리라고는 생각하지 않았었는데 말이다. 

 

물론 안양KGC에게는 시즌 막판 NBA 출신의 괴물 용병 제러드 설린저의 합류가 너무나 큰 반전이 되었다. 

그는 4차전에서도 무려 42점을 퍼부으며,  챔피언결정전 MVP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물론 그를 교체선수로 택한 안양KGC 김승기 감독의 탁월한 결단력도 칭찬하지 않을 수 없다. 

제러드 설린저는 이미 보스턴 셀틱스, 토론토 랩터스에서 NBA 정규멤버를 경험한 탁월한 선수였지만, 

부상으로 2년간 팀 경력이 없던 의문투성이의 선수였기 때문이기에  그를 선발하는 것이 도박에 가까운 선택이었기 때문이다. 

그는 탁월한 기량으로 자신을 뽑아준 안양KGC 김승기 감독의 기대에 완벽히 부응했다. 

 

 

그리고 안양KGC 우승의 또다른 주역은 바로 라이언킹 오세근 선수 이다. 

그는 이미 대학농구에서 4년 연속 우승, KBL 신인왕, 아시안게임 금메달,  챔피언결정전 MVP를 2번이나 수상한 화려한 경력의 소유자이지만, 

이런 기사가 나올 정도로 부상이 잦은 선수였습니다.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지요. 

그러나 부상에서 돌아온 그는 다시 한번 팀의 세번째 우승에 혁혁한 공을 세우게 됩니다. 

 

그리고 리그 최고의 3점슛터로 거듭난 불꽃남자 전성현(23번), 2년 연속 최우수 수비상을 수상한 문성곤(10번)

리그 최고의 스피드와 돌파력을 갖춘 돌격대장 이재도(4번), 최고의 개인기를 자랑하는 코리안 어빙 변준형(5번)

 

이런 멋진 국내 선수들이 있었기에  최고의 외국인선수와 함께 우승을 만들어냈네요. 

다시 한번 안양KGC의 우승을 축하하고,  다음 시즌이 시작될 때까지 프로농구 그리워질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개인적으로 이번 챔피언결정전에서 가장 멋진 장면이라 생각하는 변준형의 화려한 개인기를 보시면서 마무리해보겠습니다. 

 

 

 

※ 참고로 본 글은 회사로부터 소개에 대한 경제적 대가를 받지 않고, 순수하게 제가 사용해보고 올린 글입니다.

제 글을 보셨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 '♡' 및 댓글 한번씩 부탁드려요 ^^

 

반응형

댓글24

  • 글쓰는아빠 2021.05.10 11:03 신고

    오... 마지막에 변준형?? 저 선수 스텝백 쥑이네예 ㅎㅎㅎ 한쿡 KBL에서도 다시 스텝백 자유자재로 밟아주는 선수를 볼 수 있게 되었군요!!
    답글

    • 연풍연가99 2021.05.10 11:10 신고

      저 5번 변준형 선수는 스텝백 후 3점슛이 일반적인 캐치앤슛 만큼이나 잘 들어가는 신기한 선수에요. 뛰어난 개인기만큼이나 수비력이 뛰어나서 더 주목받는 선수이지요.
      다만 가끔씩 자유투를 둘다 놓쳐버리는 어이없는 모습도 보입니다. 아직은 경험이 필요한듯요.

  • 유하v 2021.05.10 12:22 신고

    우승 축하드립니다!!!ㅎㅎㅎ
    답글

    • 연풍연가99 2021.05.10 12:43 신고

      감사합니다. 제가 우승한건 아니지만, 팬으로서 너무 좋네요.
      내년에도 우승하면 좋겠지만, 힘들것 같고. 앞으로도 가끔씩은 우승했으면 좋겠습니다.

  • pakchoi 2021.05.10 13:18 신고

    팬이시니 우승하니 당연 기쁘죠~ 축하해요^^
    답글

  • 썰 TV 2021.05.10 14:04 신고

    "잘지내셨나요 이웃님~!
    포스팅볼때마다 감탄입니다.
    필력도 좋으셔서, 잘모르는 주제도 흥미로웠어요. ㅎ
    좋은하루되시고, 공감 꾸욱 누르고 갑니다."

    답글

  • 몽하나 2021.05.10 14:06 신고

    오랜만에 농구소식을보니 활력이생기네요 ㅎㅎ 농구장 가본지가 언제인지 포스팅 맛집이네요 ㅎㅎ
    답글

  • 익명 2021.05.10 14:07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자박자박 2021.05.10 18:16 신고

    잘보고 갑니다 늘~~~~감사합니다 🙏 꾸벅
    답글

  • 이자까야_ 2021.05.10 19:56 신고

    크흐~ 응원 하시는 안양 KGC 팀이 우승했군요!!!
    경기는 허무했을지 모르지만
    하이라이트 3 점 슛은 시원 시원하네요!
    공감과 꾹 꾹 하고 갑니다!
    답글

  • f타이거 2021.05.26 23:32 신고

    오늘도 들러요~! KBL은 예전 초창기때 제고향 대구동양오리온즈의 팬으로 너무 재미있게 봤었는데,
    갑자기 말도없이 연고지를 옮겨버리더라구요 ㅠㅠ 그때부터 정나미가 뚝 떨어져서 안보게 되었습니다.
    김승현 전희철 김병철 힉스가 활약하던 그시절이 그립군요.
    답글

    • 연풍연가99 2021.05.26 23:34 신고

      아... 그때 정말 재밌었죠.

      김승현 데뷔시즌이네요. 정말 센세이션 했죠.

      결승전 상대가 서울SK 였어요.

      무려 멤버가 황성인, 조상현, 서장훈, 재키존스.

      실질적으로 김승현 대 서장훈의 대결이었다고 할까요. ㅋㅋ

  • f타이거 2021.05.26 23:52 신고

    그때 우승은 동양오리온스가 했었던가요? 혹시 기억나시는지요?
    답글

    • 연풍연가99 2021.05.26 23:56 신고

      그해 우승팀은 대구동양이었습니다.

      그 전해에 최강이던 대전현대 (이조추 트리오, 맥도웰)을 청주SK가 꺽어서, 이제 청주SK의 시대가 열리나 했는데.

      김승현-힉스의 대구동양이 나타나면서 서장훈-재키존스의 SK를 꺾었죠.

      그리고 나서 그 다음해에 대구동양은 정규리그 1위팀이었는데도,
      2위로 올라온 원주TG에게 졌어요.

      원주TG는 슈퍼신인 김주성이 합류했고, 농구대통령 허재의 마지막 불꽃이 장난 아니었죠.

      그때 정말 대단했네요. ㅋ

    • 연풍연가99 2021.05.27 00:01 신고

      https://youtu.be/s7Ty3pEm4tQ

      이 영상을 참고하여 보시면 될듯 합니다.

    • f타이거 2021.05.27 00:07 신고

      ㅎㅎㅎ 덕분에 오밤중에 갑자기 옛날생각나는군요. 영상링크도 정말 감사합니다^^ 좋은 밤 되세요.

    • 연풍연가99 2021.05.27 00:08 신고

      네. 굿밤되세요 ^^